News

- 글보기
[롤챔스] 담원 '펀치' 손민혁 "승리 요정 이어가겠다"
작성자 : 관리자
조회 : 16
등록일 : 2019-02-17
center
담원 게이밍의 정글러 '펀치' 손민혁.

 

"출전한 세 세트 모두 승리하면서 승리의 요정이라고 불리고 있는데 분위기를 계속 이어가고 싶다." 

 

담원 게이밍의 정글러 '펀치' 손민혁이 처음 선발로 출전한 진에어 그린윙스와의 대결에서도 두 세트 모두 승리하면서

담원의 승리를 담보했다.  

 

손민혁은 16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 3층에 위치한 롤파크의 LCK 아레나에서 열린 스무살 우리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2019 스프링 1R 4주차 진에어 그린윙스와의 대결에서 선발 정글러로 출전해 1, 2세트 모두

올라프로 맹활약하면서 2대0 승리를 이끌었다.  

 

시즌 첫 선발 출전한 손민혁은 "경험이 있다 보니 긴장되지는 않았고 동료들이 잘해준 덕분에 1, 2세트 모두 승리한 것 같다"

라고 소감을 밝혔다 . 

 

설 연휴 이후 2연승을 달리면서 5위로 순위가 올라간 점에 대해서는 "우리 팀은 더 위로 올라갈 잠재력을 갖고 있다"라면서

"남은 경기에서 더 많이 이겨서 5위 이상을 유지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1, 2세트 모두 올라프를 가져간 이유를 묻자 손민혁은 "리 신을 빼앗기면 무엇을 할까 고민하다가 올라프가 괜찮을 것

같아서 택했고 우리 팀 라이너들이 주도권을 쥐고 있어서 올라프로 플레이하기가 수월했다"라고 말했다.  

 

공격적인 플레이를 펼치면서 승리를 이끌고 가고 있는 손민혁은 "인빅터스 게이밍에서 공격적인 플레이를 통해 월드

챔피언십을 제패한 김정수 코치님이 요구하시는 플레이가 공격적인 것이어서 플레이 스타일을 바꿨는데 잘 먹히고 있다"

라면서 "내가 출전한 세 세트를 모두 이겨서 승리의 요정이라 불리고 있는데 분위기를 계속 이어가고 싶다"라고 말했다.  

 

5승3패를 기록하고 있는 한화생명과 대결하는 손민혁은 "한화생명이 4위로 우리보다 위에 있는데 도전하는 자세로 준비해서

꼭 이기도록 하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목록
이름 내용 등록일

DAMWONGAMING LEAGUE OF LEGEND PRO GAMING TEAM

DAMWONGAMING PARTNER

SINCE 2018 (주)에이디 E-Sports All rights reserved. 서울 영등포구 도신로 73 (도림동, 덕우빌딩) 담원
  • today48
  • total12,190